새로운 것은 언제나 신나게!!!

boowoon.egloos.com


포토로그


여의도의 숨은 맛집 : 마도 맛집 이야기

여의도에서 10년을 직장생활하면서 느낀점은 "참 맛집이 없다"는 것이다.

대부분 회사원으로 구성되어있는 지역이다 보니 급하게 점심을 먹거나, 비즈니스로 저녁을 함께하는 형태이기때문에 맛보다는 분위기를 중요시 여기기때문이다.

물론 고급 음식점은 많이 있지만, 간단히 식사를 여유있게 즐기기에는 부담이 된다.

여의도 KBS별관 주차장방면 건너편에 위치한 마도는 오픈한지 10년이 되었지만, 장소가 오피스텔 2층에 위치하고 있어서 매니아들만 알고 찾아가는 곳이다.


식당은 그리 크지 않지만, 깔끔한 인테리어분위기를  느낄 수 있다.

주 요리는 우동, 돈까스, 해물까스, 알밥정식 등인데, 야끼우동이 가장 인기가 높다.

2만원 전후의 코스요리가 점심, 저녁에 맞추어서 제공되고 있다.

코스요리는 그때 그때 핵심요리가 틀린데 소라요리로 시작되었다. 싱싱한 해물맛을 그대로 느낄 수 있고 양이 많지 않지만, 단품요리로 그만이다.

얇게 저민 생선회에 생와사비맛이 일품이다.

단품요리에도 나오는 돈까스와 생선까스인데, 기름에 적절하게 튀겨진 바삭한 맛이 왠만한 일식전문집보다 낫다.



기본으로 제공되어지는 회는 일반횟집과 큰 차별성은 없어 보인다.
특이하게 삼결살과 남도김치가 같이 나오는데, 입맛을 새롭게 바꿔준다.. 소주한잔을 부르게 하는 요리이다.

생선조림

일본에 갔을때 많이 먹어 보았던 치킨튀김 

마지막으로 이집의 하일라이트인 튀김 우동으로 마무리된다. 

단품요리이기때문에 양이 많지 않았지만, 워낙 여러종류의 음식이 나와서 여기에서 중단했단. 추가로 초밥과 탕이 나온다.

전문일식집에서 먹으면 10만원가까운 금액이 나오겠지만, 저녁시간임에도 불구하고 1인당 2만원전후에서 맛과 분위기를 즐길 수 있는 곳이다.

식당의 크기가 크지 않아서 사전예약이 필수적인 곳이다.  함께 찾아간 사람들중에 실망하는 사람들이 없을 정도로 가격대비 만족도가 높은 집이다.

여의도에서 한번쯤 가볼만한 깔끔한 맛집이다. 




찾아가는 길: 영등포구 여의도동 45-5 대우 메종리브르 빌딩 2층( KBS 별관 뒤) 02-784-2660



덧글

  • 카이º 2011/04/08 20:34 #

    오, 처음 보는 곳인데 꽤 괜찮아 보이네요
    가격대비도 좋구요~ 분위기도 좋아보여요~
  • seaman 2011/04/08 21:55 #

    지나치게 잡다한데
  • 浮雲 2011/04/09 12:53 #

    잡다하게 시켰습니다.~` ㅎㅎ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

최근 포토로그



통계 위젯 (화이트)

629
136
46961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