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것은 언제나 신나게!!!

boowoon.egloos.com


포토로그


집에서 만들어 먹는 도토리묵 맛집 이야기

 장과 위를 튼튼하게 만들고 소화가 잘되어 살을 빼는데 효과가 있다고 알려진 도토리는 참나무 재배지가 줄어들면서 점차 국산 도토리묵을 찾기가 힘들어졌다. 특히 마켓에서 국산이라고 파는 대부분의 묵들이 정통의 도토리묵맛이 나지 않는데 중국산일부가 섞여있거나 신선하지 않은데 그 원인이 있다.

그러나, 온라인쇼핑몰이 편리해진 요즘에는 시골에서 국산 도토리 가루를 주문해서 집에서 쉽게 도토리묵을 만들어서 먹을 수 있다.

집에서 도토리묵을 만드는 것은 라면삶는 것 수준으로 어렵지 않다.

도토리묵 가루 1컵에 물 6컵 비율로 섞어서 잘 저으면서 끓이다가 거품이 올라오면 참기름과 소금을 각각 반수저정도 넣고 약한불에서 뜸을 들이면 끝이다.
도토리가루가 덩어지가 몰리지 않을정도로 주걱으로 젓다보면 조금씩 응고가 되어지는데 이 시점에 적당한 그릇에 넣어서 실온에서 하룻밤정도 놓아주면 적당히 찰진 도토리묵을 맛볼 수 있다. 

참기름은 도토리묵의 향과 더불어 부드러운 모양을 만드는데 필요하고 나중에 그릇에 넣었다가 빼어낼때도 기름에 의해서 쉽게 떨어져 나간다.







이렇게해서 만들어진 묵은 냉동실에 적당히 얼려놓은 냉면육수와 함께 묵국수를 해서 먹거나 간장양념과 함께 도토리묵자체를 먹을 수 있다.

여름철에 입맛이 없을때는 최고의 영양식인데, 집에서 만들어먹는 재미도 솔솔하다.


덧글

  • 레드피쉬 2012/06/04 16:33 #

    도토리묵도 좋고 묵사발도 시원하게 만들어 먹으면 참 좋은듯 싶습니다ㅎ 개인적으론 도토리함량이 높은게 좋더라구요ㅎ
  • 浮雲 2012/06/04 17:03 #

    네. 메밀묵도 시도해보았는데.. 실패했습니다. 아무래도 당분의 양이 차이가 있는 것 같아요.
  • 2012/06/05 11:31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浮雲 2012/06/05 13:50 #

    글래시어 국립공원 에 계시네요.... 가보고 싶은 곳입니다.
  • 오기옥이 2012/08/10 11:30 # 삭제

    말씀하신대로 국산 도토리가루는 가격도 가격이지만 제품으로 만들만큼 충분한 양이 나오지도 않을 뿐더러, 개인의 대량 채집은 금지되어있죠. 중국산이라고 하는 것도 100% 도토리만 쓰면 그나마 양반..색깔 내려고, 찰기 생기게 하려고 다른 재료 많이 섞습니다. 저는 도토리 가루 만드는 일 합니다만, 중국 귀주성 현지에서 쌀재롱이 품종의 채집부터 국내 통관, 녹말 추출, 건조까지 국내에서 직접 하고 다른 재료 안섞은 도토리가루만 생산합니다. 관심많으신 것 같은데 가루 이용한 다른 요리도 소개하고 있으니 언제 한 번 제 카페에 방문해주세요^^ http://cafe.naver.com/tsdotori
  • 浮雲 2012/08/10 23:36 #

    네..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

최근 포토로그



통계 위젯 (화이트)

226
176
47048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