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것은 언제나 신나게!!!

boowoon.egloos.com


포토로그


참치 숯불 구이 : 해로 맛집 이야기

"참치를 구워먹는다.!"
무엇인가 새롭고 흥미로운 마음에 종로에 위치한 해로를 찾아갔다. 청계천 파고다학원 건물 사이골목에 있는데 음식점이 없는 외진 곳이어서 집중하지 않으면 찾기가 힘들다. 편하게 공평동 꼼장어 2호점 바로 건너편 골목으로 들어가면 입구에 간판이 보인다.



인테리어는 일본 선술집같은 분위기와 좌석배치를 보여주고 있는데 첫인상이 아주 매력적이다. 6시 이전에 갔는데.. 6시 조금 넘으면 예약없이 자리잡기 쉽지 않다.

가격도 무난한 듯 하다. 점심메뉴와 저녁메뉴(저녁메뉴 사진이 빠졌네요.) 로 구분되어 있는데, 저녁메뉴의 경우 2인(참치갈비, 해물모둠)이 29,000원 3인세트(참치갈비, 메로목살, 해물모둠)이 42,000원 4인코스(참치갈비, 해로스테이크, 해물모둠, 참치주물럭, 메로목살)이 54,000원으로 그리 나쁘지 않은 가격이다.
입구쪽으로 화로가 인테리어의 하나처럼 전시되어 있는데 숯불구이 준비가 완료되었다. 
3인세트를 준비했는데 참치갈비와 메로 목살이다.

메로는 무한정 잡을 수 있는 어종이 아닌 보호어종으로 단백질보다는 지방을 많이 함유하고 있는 고급 수산물이다. 
사실 인터넷상으로 이 집을 소개할때 메로목살에 대한 칭찬이 많이 있었는데,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기대에 비해서 맛은 썩 훌륭하지 않았다. 무엇보다도 고등어살처럼 부드러원 메로목살이 숯불과 잘 어울리지 않아서 철판에 눌러붙고 고기자체를 발라먹기도 쉽지 않았다.

함께 나온 참치갈비도 '맛집'으로 칭하기에는 별다른 매력을 발견할 수 없었다. 참치만의 색다른 맛을 기대했던 것이 무리였나 보다.
해물모둠이라고 나온 것도 실제로는 알목심위주로 나왔다.
사실 음식점을 한번 방문해서 그 맛을 이해하기는 쉽지 않아서 개인적으로 몇번의 방문을 통해서 블로그에 포스팅하고는 하는데, 과연 다음에 이 곳을 갈 수 있을까 하는 마음이 들었다.

인테리어와 분위기, 좋은 사람과 새로운 맛을 찾는 분에게는 추천할 수 있지만 오직 맛을 위해서 가신다고 하면 일단 보류이다.

유난히 블로그에서 아웃포커싱 잘 된 음식 사진으로 미화되어 있는 것도 의심스럽다.



덧글

  • 호랭이 2013/01/21 20:50 #

    색다름에 기대하고 들어왔는데 흐규 ㅠ
    별로인가 보네용...!
  • 浮雲 2013/01/22 08:40 #

    네.. 색다를줄 알았다고,.. 흥미를 잃은 곳입니다. .선뜻 한번 더 가고 싶지가 않네요.

    그래도 손님들이 많은 것을 보면... Case by Case 일 수도 있죠..
  • sj 2013/02/06 10:29 # 삭제

    흠... 나주영산강이란 멍멍식당이 부근에 있는거 같은데...?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

최근 포토로그



통계 위젯 (화이트)

1627
143
47035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