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것은 언제나 신나게!!!

boowoon.egloos.com


포토로그


태그 : 선수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4가지가 없었던 LG 김기태감독

프로야구에서도 투수가 타자로 나오는 경우는 가끔있다. 프로야구초기의 김성한선수처럼 아예 투타를 겸비하는 선수도 있지만, 이제 전업화가 확실히 정착되어있는 최근에는 선수교체를 다했거나, 타자로서의 자질이 있었던 선수를 중심으로 타자로 나오는 경우가 있어서 그리 커다란 뉴스거리는 되지 않는다.그러나, 9월 12일 진행되었던 SK와 LG전에서의 LG...

올림픽 그 찰나의 감동

장미란의 4위로 가는 과정은 어느 선수의 금메달따는 순간보다도 감동스럽다.스포츠의 감동은 결과보다는 과정에서.. 그리고 그 찰나의 순간에서 느껴지는 것 같다.

볼트 세계 신기록 장면(동영상)

우사인 볼트는 골프의 타이거우즈와 같이.. 격이 다른 선수인 것 같다.12회 세계 육상선수권대회에서 기존의 기록을 0.11초나 단축하였는데도 불구하고, 더 단축시킬 여유를 보여주고 있다.어쩌면 동시대에 100M에 출전하는 게이나 파월 등의 선수가 우사인 볼트때문에.. 빛을 잃고 있는 것 같다. 당췌 세계신기록이면서도. 힘이 들어가지 않...

김광현 선수 T광고 출연 동영상

축! SK와이번스 정규리그 1위 확정! 에서 우승을 확정해주었던 SK의 김광현 선수가 T광고를 찍었네요..물론 작년 코리안리그나 금년 올림픽을 통하여 김광현선수가 SK와이번스의 팬들뿐만 아니라.. 전국민을 팬으로 만드는 계기가 되었지만.. 김광현 선수의 진가는 사실 고등학교시절에 있다..오히려 지금의 프로에서의 기록은 고등학교시절의 괴물 김광현...

박주영은 헤딩골을 넣어야 한다.

박주영이 AS모나코 데뷔전서 ... 1골 1어시스트라는 훌륭한 활약을 하였다..개인적으로는 골보다는 어시스트가 더 멋있었다.. 첫 골 역시 훌륭한 어시스트가 뒷받침 된 것이었는데,, 추가 어시스트를 통하여 거의 유사한 어시스트를 하면서 팬들이 좋아하는 선수에서 감독이 좋아하는 선수가 될 수 있는 자질을 보여준 것이다.개인적으로 박주영을 좋아했었다.정말 ...

야구밖에 모르는 김성근 감독

김성근 감독은 골프를 잘 못친다고 한다. 새벽일찍 일어나서.. 몇시간을 운전해서 골프를 치는 것이 야구밖에 모르는 김감독입장에서 보면.. 당췌 이해가지 않는 일이라고 한다.2007년 우승으로 인하여 김감독의 능력이 비로소 인정받기 시작했지만, 엘리트코스를 받지 않고, 하위권팀만 맡아서 상위로 올리는 일에 익숙해 있었던 김성근감독에 대한 평가는 선수들에 ...

사람이 꽃보다 아름다운 이유 : 핸드볼_ 마지막 1분전 작전타임

베이징 올림픽의 대미를 장식한 야구 금메달에 묻혀서 언론에 가십거리로 등장하였지만, 개인적으로 이번 올림픽의 가장 감동적인 장면은 핸드볼 동메달결정전이었다..특히 마지막 1분을 남기고 진행된 작전타임 시간은 "우생순2"를 기대할 수 있게 하는 임영철 감독의 멋진 시나리오였다.미리 준비가 되어 있지 않은 상태에서 어쩌면 마지막일 수 있는 올림픽 경기에 노...

올림픽 야구 금메달. 일본은 목메달

많은 사람들이 기대했던 일본의 동메달이 안된 것이 너무 아쉽다.시상대에서 같이 애국가 듣는 기회를 주었으면 했는데..여하간한국 : 금메달쿠바 : 은메달미국 : 동메달일본 : 목메달로 끝났다.모든 선수들이 열심히 해준 결과로 보고. 한기주선수에게도 국내 경기에서 잘해주기를 바란다.

금나왔다 뚝딱! 박태환 _ TV광고

어제! 박태환 선수의 감격적인 400m 결승 장면이 끝나자 마자 모든 방송사에서 방영된 박태환 금메달 축하 광고이다.사전에 준비를 했겠지만, 기대반 격려반으로 반신반의 했던 결과가 금메달로 나왔을때 모든 사람들의 염원을 그대로 반영해주는 광고물이기도 하다. 비단 박태환선수뿐 아니라 남은 올림픽 경기도 국가대표 선수들이...

박태환 베이징 올림픽 금메달 동영상

유투브에 올라온 박태환 금메달 순간 동영상 화일입니다.온라인 쇼핑몰 11번가 박태환선수 이벤트  에 참여해서 박태환의 소장품을 탈수 있는 응모기회를 누려보세요.박태환선수의 3관왕을 기원하면서..
1 2

최근 포토로그



통계 위젯 (화이트)

1423
139
4703583